12월08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생활.문화 > 도서/시/강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용산구, 내게 소중한 용산-우리들의 두번째 이야기 발간
등록날짜 [ 2021년11월24일 08시47분 ]

내게 소중한 용산 : 우리들의 이야기 2 [여성종합뉴스/이경문 기자]용산구가 구민의 소리를 한권의 책자로 담아냈다. 지난 2년 간 용산구소식·은빛소식지에 게재된 명예기자·독자 원고를 모아 책자 300부를 발간·배포한 것. 2019년에 이어 두 번째다.

 

책자는 1부 ‘용산 명예기자, 가보다’와 2부 ‘용산 명예기자, 만나다‘, 3부 ’용산구민, 써보다‘로 나뉜다. 전체 141페이지로 원고 123편을 담았다.

 

구 명예기자는 소식지 기사작성, SNS(블로그, 페이스북 등)를 활용한 구정 홍보 활동을 벌였다. 2019년 15명, 2020년 10명이 활동했다.

 

구 명예기자는 주변의 명소, 미담사례를 발굴하거나 문화, 복지, 교육 등 각자의 관심 분야를 취재한다. 주민 의견을 현장에서 듣고, 정보 소외계층에게 구정을 전파하는 등 용산 홍보대사 역할도 톡톡히 해냈다.

 

책자 1부는 명예기자가 구의 명소, 시설, 행사를 방문하고 기록한 글과 사진 70편을 모았다. 평생학습관에서 열린 아모레퍼시픽 수석메이크업 아티스트 강의, 구민공감 현장소통, 대한민국임시정부수립 100주년 기념 특강, 식민지역사박물관 등 기자들이 현장에서 발로 뛰며 취재한 내용을 실었다.

 

책자 2부는 명예기자가 만나 본 이웃에 대한 인터뷰 글 13편을 담아 활기찬 노후를 보내는 어르신과 미담 사례자 만난 이야기를 만나볼 수 있다.

 

책자 3부는 독자투고에 응모해 용산소식에 실렸던 독자들의 시, 수필 등 40편이 담겼다. 77세에 처음 공부하러 온 날을 담담하게 그려낸 어르신의 시 ’앞으로도‘가 인상적이다.

 

구는 책자를 명예기자·독자에게 배부하고 부서와 동주민센터에 비치한다. 관심 있는 주민은 누구나 관할 동 주민센터에서 책자를 열람할 수 있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혼자만 알기 아까운 장소와 크고 작은 일들을 글로 옮겨주신 명예기자님께 감사드린다”며 “우리들이 함께한 어여쁜 이야기들을 오래도록 간직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이경문 (kyongmun2@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여주박물관 학술총서 '엄항섭 일가의 독립운동과 여주' 발간 (2021-11-24 12:10:21)
영등포구, ‘방구석 미술관’ 조원재 작가와 함께 하는 북 콘서트 개최 (2021-11-24 06:52:58)
순천시, 국내 여름휴가 만족도...
보성군 복합커뮤니티센터 내...
성동구, 학교 주변 자전거 보...
광양시, 60세 이상 3차 접종 집...
종로구, 영화 ‘만남의 광장’...
종로구 ‘생활문화 주간행사...
송파쌤 미래교육센터 SAFETY(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