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8월09일tue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여성넷 > 여성넷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마포구 ‘안심홈세트 지원 사업'여성 1인 가구 범죄 불안감 89% 해소
등록날짜 [ 2022년01월14일 09시24분 ]

안심홈세트 설치하는 모습 [여성종합뉴스/이경문 기자] 마포구에 직장을 얻게 된 1인 가구 여성 김지원(20대, 가명) 씨는 “주거 침입 등에 대한 불안감에 잠을 이루지 못하는 날이 많았다”라며 첫 홀로서기의 어려움이 있었지만 “‘안심홈세트’를 설치하고부터는 안심하고 잠에 들 수 있게 됐다”라며 ‘안심홈세트’ 사용 소감을 전했다.

 

경찰청 통계에 따르면 주거침입 범죄는 2019년 1만 6092건에서 2020년 1만 8011건으로 약 12% 늘어나 혼자 사는 여성의 불안감은 갈수록 증가하고 있다.

 

마포구(구청장 유동균)는 이러한 여성 1인 가구 범죄 불안감을 해소하고자 마포경찰서, 마포구 가족센터와 연계해 여성 1인 가구 136가구를 대상으로 ‘안심홈세트’ 지원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안심홈세트’는 비상벨을 당기면 경보음과 함께 마포경찰서에 신고가 접수되는 ‘휴대용 비상벨’, 문 열림이 감지되면 문자를 통해 알림이 가는 ‘문열림센서’, 외부에서 창문 여는 것을 막아주는 ‘창문잠금장치’, 현관문 안전 고리인 ‘이중잠금장치’로 구성돼 있다.

 

직장 생활 등의 사유로 낮 시간대 마포구 가족센터 방문이 어려운 경우 저녁 시간에 수령할 수 있는 서비스 제공 등으로 사용자에게 좋은 평가를 얻었다.

 

실제로 참여자를 대상으로 실시한 만족도 조사에서 ‘범죄 불안감 해소’에 대한 긍정 응답이 88.8%였으며, ‘위험한 상황에 대한 대처능력 강화’ 항목에서는 84%가 매우 만족한다고 답변했다.

 

한편 구는 성폭력 예방 네트워크 구축을 통해 사회적‧물리적 안심 환경을 조성하는 ‘서울시 여성안심 마을 공모사업’ 선정돼 서울시로부터 사업비 1000만 원을 지원받아 지난해 6월부터 11월까지 사업을 추진했다.

 

지난해 수혜자가 높은 만족도를 보인 사업인 만큼 올해도 공모사업에 지원해 여성 1인 가구 범죄 사각지대를 해소하는데 힘을 쏟을 계획이다.

 

이외에도 마포경찰서와의 협약으로 설치한 안심택배함을 비롯해 안심귀가 스카우트, 불법촬영 시민감시단, 안심지킴이 사업 등 다양한 여성 안전을 위한 사업을 추진해오고 있다.

 

그 결과 지난해 여성가족부 주관 아동‧여성폭력 방지 및 피해자 지원 유공 포상에서 서울시 자치구 중 유일하게 장관상을 수상해 여성안심도시로 인정받았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비상벨 한 번에 경찰 신고까지 된다라는 것은 혼자 사는 여성에게 큰 안심거리가 될 수 있다”라며, “앞으로도 여성 1인 가구에게 마포가 든든한 안심 울타리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이경문 (kyongmun2@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의왕시, 임산부년 48만원 상당 친환경농산물 지원 사업 추진 (2022-01-17 10:06:06)
여성가족부 성범죄자 신상정보, 카카오톡·네이버앱으로 동시에 확인 (2022-01-13 12:08:07)
동작구 흑석동 소재 아파트 화...
용산구 전 직원 3년째...온라인...
관악구의회 임춘수 의장 관악 ...
성동구, 수시 대비 입시설명회...
물가 게 섰거라”…은평구, 물...
광주시, 업무자동화시스템 구...
이현재 하남시장, 김성미 광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