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7월02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환경넷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시흥시, 오이도 해상에 넙치(광어) 치어 방류...활력 가득한 어촌 형성
등록날짜 [ 2022년06월19일 07시36분 ]

넙치 방류 [여성종합뉴스/이경문 기자]  시흥시는 지난 17일 수산자원 회복 및 어업인의 소득 증대를 위해 3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넙치(광어) 치어 약 112만 마리를 오이도 연안 해상에 방류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방류되는 넙치 치어는 수산종자 생산업체에서 지난 2월 한국수산자원공단으로부터 우수 수정란을 받아 부화시킨 후 약 3개월가량 키운 것으로 크기는 6~10cm 미만이다.
 

시는 지난 2일 경기도해양수산자원연구소에 넙치 치어의 전염병 감염 여부 검사를 의뢰했으며, 정밀검사 결과 참돔이리도바이러스병과 바이러스성출혈패혈증이 불검출된 건강한 종자임을 확인받았다.


‘광어’라는 명칭으로 국민들에게 익숙한 넙치는 1년에 60~80cm까지 성장하며 회, 찜, 구이, 탕 등으로 다양하게 활용되는 어종으로, 우리나라 해산 어류 양식 생산량의 90%를  차지할 만큼 인기가 높다.


한편, 시는 지난 4~5월에 오이도 갯벌에 동죽 치패 32톤 이상을 살포했고, 지난 10일에는 경기도 해양수산자원연구소가 자체 생산한 어린주꾸미 3만 마리를 오이도 연안 해상에 방류했으며, 오는 10월경에는 바지락․모시조개․동죽 치패를 오이도 갯벌에 살포할 예정이다.


경기도와 시흥시는 고갈돼가는 수산자원의 보전과 증식을 위해 방류 품종과 방류량을 늘여 수산종자 방류사업이 활발히 이뤄질 수 있도록 힘을 보태고 있으며, 어업인 단체에서도 방류된 자원이 일정 크기로 자랄 때까지 포획하지 않는 등 적극적인 협조에 나서고 있다.


임병택 시흥시장은 “이번 넙치 치어 방류는 지난해보다 34만 마리를 더 확대해 방류하는 것으로, 어장환경 변화로 연안 수산자원이 감소해 생계를 위협받는 어업인의 소득 보전에 큰 도움을 줄 수 있을 뿐 아니라, 싱싱한 수산물을 찾아오는 관광객들과 손맛을 즐기려 찾아오는 낚시객들에게도 큰 즐거움을 선사해 활력 있는 어촌을 만드는 데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이경문 (kyongmun2@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서초구, 에너지 진단‧컨설팅 서비스 무료 지원 (2022-06-19 07:41:15)
부산 시설공단‘부산시민공원 쓰레기통 없는날 캠페인’전개 (2022-06-18 11:52:41)
관악구에 카페 겸한 여행사 ...
인천 미추홀구, 민선 제8대 이...
인천 서구, 민선8기 제9대 강범...
인천 옹진군, 문경복 군수 취...
인천 미추홀구 어린이급식관...
인천 미추홀구, 민원 담당 공...
인천 중구, 2022년도 제2차 자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