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8월18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교육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하대, ‘2022 인하 서머스쿨’ 개최... 외국 학생 초청 프로그램 3년 만에 재개
등록날짜 [ 2022년08월02일 08시55분 ]


[여성종합뉴스] 인하대학교(총장 조명우)가 3년 만에 외국인 학생들을 맞이해 한국 문화를 소개한다.

 

‘2022 인하 서머스쿨(2022 INHA Summer School)’ 입학식이 지난 1일 인하대 60주년기념관에서 열렸다.

 

코로나19로 중단된 지 3년 만에 열리는 올해 인하 서머스쿨에는 영국 웨스트민스터경영대, 홍콩 항생대학 등을 포함한 11개국 19개 대학에서 총 75명의 대학생이 참가한다. 서머스쿨은 이달 18일까지 진행된다.

 

외국인 대학생들은 3주간의 서머스쿨에서 한국의 문화, 경제경영, 건강과 보건 등 다양한 한국 관련 수업과 수준별 한국어 수업을 통해 총 5학점까지 이수할 수 있다. 특히 한국 춤, 대중문화, 영화 관련 수업은 강의 및 실기 수업이 워크숍 형태로 병행된다. 선학 빙상경기장 등 수업과 연계된 현장방문 프로그램도 운영될 예정이다.

 

인하 서머스쿨은 외국인 학생들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인하대의 대표 단기 초청 프로그램이다. 올해로 17회를 맞는 인하 서머스쿨은 2004년에 최초로 개최됐으며 해마다 다양한 국적의 외국인 학생들이 해당 프로그램을 통해 인하대를 찾고 있다.

 

올해 인하 서머스쿨은 비자 제한 등 조치로 인해 중국 교류 대학이 참가하지 못하고, 코로나19로 인해 홍보가 제한적이었던 어려움 속에서도 중앙아시아와 유럽권 등 다양한 국가와 지역의 해외 대학이 참여했다.

 

강화된 수준별 한국어 과정과 난타 공연 관람, 인천관광공사의 시티투어버스 관광 등 옵션트립도 추가돼 더욱 풍성해진 프로그램으로 캠퍼스 국제화에 기여할 것이 기대된다.

 

인솔자로 인하 서머스쿨을 처음 찾은 아라이 야스히로 분쿄가쿠인대 교수는 “인하대의 다양하고 우수한 강좌와 각종 체험 프로그램에 대한 기대가 매우 크다”라고 말했다.

 

민경진 인하대학교 국제처장은 “인하 서머스쿨은 한류는 물론 지역사회를 세계에 널리 알리는 전도사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라며 “올해 서머스쿨 개최가 코로나로 최근에 주춤했던 단기초청 프로그램을 활성화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올려 0 내려 0
민일녀 (lymin000@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구로구, 2023학년도 대입 수시설명회 개최 (2022-08-02 10:07:55)
인천남부교육지원청, 마을연계형 학교운영위원회 연수 및 소통협의회 실시 (2022-08-01 21:00:27)
전주시 건축물 높이 제한 등 ...
마포구, 2022년 지역사회건강조...
전남도, 도서지역 근본적 가뭄...
성동구‘드론’활용한 2022년 ...
의왕시, 백운호수 탄소중립공...
광양시, 2021 스마트타운챌린지...
“한복맵시 최강자 찾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