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30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생활.문화 > 음식/맛집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충남도 배스 활용한 어묵·핫바…식감·맛 ‘호평’
등록날짜 [ 2022년11월21일 14시17분 ]

[여성종합뉴스/이경문 기자] 충남도는 최근 내수면 생태계 교란 어종인 배스를 원료로 만든 어묵·핫바의 일반인 대상 시식 평가 결과, 기존 시제품보다 식감이 쫀득하고 맛은 동등하다는 평가를 받아 산업화 추진 가능성을 확인했다고 21일 밝혔다.


도는 지난 18일 도청 남문 앞에서 일반인을 대상으로 ‘내수면 생태계 교란 어종 활용 개발 상품 시식회’를 개최했다.


이번 시식회는 배스를 활용한 산업화를 추진하고 있는 식품 제조보고 등록·생산 제품 어묵 1종, 핫바 1종과 기존 시중 제품 어묵 1종, 핫바 1종을 정보 가림(블라인드) 방식으로 평가했다.


블라인드 선호도 조사 결과, 무효표를 제외하고 어묵 제품은 배스에 스티커를 붙인 사람이 117명, 일반 시제품이 49명으로 나타나 배스 활용 제품을 꼽은 사람이 130% 정도 압도적으로 많았다.


핫바 제품도 배스에 스티커를 붙인 사람이 94명, 일반 시제품이 71명으로 배스 원료 제품에 대한 선호도가 32% 더 많게 나타났다.


또 기존 시제품과 동일 가격이라면 구매 의사가 있는지 조사한 결과에서도 ‘있음’ 35명, ‘없음’ 17명으로 구매력이 있음을 확인했다.


베스 제품을 선호한 이유로는 ‘씹는 식감이 뛰어남’을 가장 많이 꼽았고 ‘일반 시제품과 맛에서 큰 차이를 느끼지 못함’이 뒤를 이었다.


아울러 도는 이번 시식회를 통해 생태계 교란 어종이라는 선입견으로 인한 거부감과 일부 시식자가 해감내를 느끼는 등의 해결해야 할 과제도 도출했다.


유재영 도 어촌산업과장은 “이번 시식회로 배스가 농어목에 속하는 어류답게 육질이 단단하고 우수해 시장성이 있음을 알 수 있었고 단점과 과제도 파악할 수 있었다”라면서 “도는 앞으로 배스 어묵의 본격적인 산업화 추진을 위해 내수면 외래어종 퇴치사업을 시행하고 배스를 원료로 활용한 여러 제품 생산 지원, 학교 급식 등 다양한 판로 지원을 펼쳐 내수면 생태계의 천덕꾸러기인 배스가 어업인의 새로운 소득원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지속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이경문 (kyongmun2@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전남도, 일본 도쿄서 전남산 김치 수출확대 홍보 (2022-11-24 08:40:23)
목포시, 목포9미(味)푸드콘테스트 성황리 개최 (2022-11-14 20:44:49)
장수한우지방공사 '2022 부산국...
강진군 ‘4차산업혁명 전략수...
부산시, 올해 3조 원대 투자유...
경기도공인중개사 자격증, 집...
전남자치경찰위, 지역 대학과 ...
강동구립 성내도서관, 주민이 ...
충남도, 하수도 정비 중점관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