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북구, 도시농업 체험장 전통 손 모내기 행사 개최

입력 2023년05월25일 08시36분 이경문
트위터로 보내기카카오톡 네이버 밴드 공유

[여성종합뉴스/이경문 기자]  강북구는 오는 27일 강북 도시농업 체험장에서 전통 방식의 손 모내기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2021년 강북구 도시농업 체험장에서

 
강북 도시농업 체험장은 북한산 자락에 위치한 9,500m² 규모의 구민 참여형 텃밭으로 강북구는 현재 3개의 공동체 논을 조성하여 운영하고 있다.

 
주민들이 도심에서 전통 방식의 논농사를 배우고 체험할 수 있도록 강북 도시농업 체험장에서는 매년 봄, 전통 손 모내기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마른 논갈이부터 써레질, 모내기를 거쳐 가을 추수와 탈곡까지 강북구의 마을 공동체는 매년 전통 벼농사를 짓는다. 특히 붉은메, 붉은차나락, 북흑조 등 토종볍씨로 모를 키워 모내기를 하고 추수해 우리 토종벼의 가치를 전파하고 있다.

 
「강북 도시농업 체험장 운영」의 보조사업단체로 선정된 강북구의 도시농업 네트워크 (사)강북마을텃밭은 올해 기후농부학교 교육과정을 통해 기후위기 시대 논의 중요성과 이해에 대한 강좌를 열고 토종볍씨로 모판 만들기, 논갈이와 써래질, 손 모내기 등 주민 대상 체험 강좌도 진행하고 있다.

 
이순희 강북구청장은 “직접 논을 만들어 모내기를 하고 벼를 수확하는 과정을 체험할 수 있는 본 행사가 도시에 살고 있는 우리 아이들의 생태 감수성 함양과 정서 발달 교육에 큰 도움을 줄 것이다”며 “많은 주민들이 함께 일손을 보태고 힘을 모아야 하는 전통 방식의 논농사를 통해 땀의 가치와 자연의 가치, 공동체의 가치를 느낄 수 있는 뜻깊은 행사가 되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연예가 화제

동영상뉴스

포토뉴스

독자기고

민일녀
백수현
조용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