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 국립여성사전시관 특별기획전 『키우다』 개막

입력 2023년09월04일 09시00분 민일녀
트위터로 보내기카카오톡 네이버 밴드 공유

“모두 함께 키우는 육아의 어제, 오늘, 미래를 만나다”

[여성종합뉴스] 여성가족부 산하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원장 장명선, 이하 양평원)은 9월 5일(화)부터 2024년 7월 25일(목)까지 국립여성사전시관(관장 정희정, 경기도 고양시 소재)에서 육아의 역사를 주제로 한 특별기획전 『키우다: 모두 함께한 육아』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는 전통사회부터 오늘날까지 기록과 자료 등을 통해 육아의 변천을 총 3부에 걸쳐 소개하고 미래사회 육아를 조망한다. 

 

특별기획전 1부는 ‘온 가족이 키우다’를 주제로, 일터에서 육아를 하는 가족의 모습이 담긴 ‘김득신 수하일가도(조선후기)’, 손자의 성장과정을 꼼꼼히 기록한 우리나라에서 가장 오래된 육아일기 ‘양아록(16세기)’ 등을 통해 가족구성원 모두가 참여한 전통사회의 육아를 소개한다. 

 

2부는 ‘엄마가 키우다’를 주제로, 근대화, 산업화를 거치며 입체적으로 변화해 온 육아에 대한 담론을 살펴본다. 특히 현모양처의 개념이 등장한 근대화 시대를 거쳐 산업화와 함께 성역할 고정관념이 고착화된 과정을 각종 자료를 통해 살펴본다. 

 

3부는 ‘함께 키우다’를 주제로 1987년 남녀고용평등법 제정 이후 일·가정 양립 관련 제도·정책의 변화를 살펴보며 우리사회가 모두 함께하는 육아의 미래를 고민해보는 시간을 갖는다.

 

언제 어디서나 특별전시를 감상할 수 있도록 국립여성사전시관 누리집을 통해 가상현실 전시(VR)를 9월 중순 공개할 계획이며, 향후 전통사회육아 등을 주제로 한 강좌프로그램도 운영할 계획이다.  

 

특별기획전 개막식은 이달5일(화) 15시, 국립여성사전시관 1층 로비에서 개최되며 김현숙 여성가족부 장관, 장명선 양평원 원장을 비롯한 단체, 학계 및 박물관 관련 전문가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연예가 화제

동영상뉴스

포토뉴스

독자기고

손준혁
민일녀
백수현
조용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