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의회 건교위, 인천지역 주요 교통시설 운영 현황 점검

입력 2023년09월22일 17시37분 민일녀
트위터로 보내기카카오톡 네이버 밴드 공유

추석맞이 특별교통대책 마련 및 장애인 콜택시 이용 서비스 강화 촉구


[여성종합뉴스] 인천광역시의회건설교통위원회(위원장임관만)는 21일부터 22일까지 인천종합버스터미널, 청라BRT통합차고지, 강화 장애인콜택시 차고지 등 인천시에서 운영중인 주요 교통시설의 운영 현황을 점검하고 시민의 교통편의 제고를 위한 정책 추진을 관련 기관에 요구하였다.


이날 현장 방문에는 건설교통위원회 위원들과 인천교통공사, 시(市) 교통정책과, 강화군 관계자 등이 함께했다.


건설교통위원회 위원들은 먼저, 인천종합터미널을 둘러보고 추석연휴 기간 중 특별교통대책을 마련하여 시민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고, 다수인 집중으로 인한 안전 문제에 예방적 조치를 취해 줄 것을 당부하면서, “인천시의회는 시민들이 안전하고 쾌적하게 터미널을 이용할 수 있도록 환경개선 사업 등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청라에 위치한 BRT 통합차고지를 방문하여 차고지 운영 현황과 BRT 좌석제 시행에 따른 시민 불편 사항에 대해 점검하고, 매년 증가하고 있는 수송 수요에 맞춰 신규버스, 전기 충천소 등의 BRT 기반시설을 적기에 구축하고 승객에 대한 친절도를 향상할 수 있는 정책 추진을 요구하였다.  


마지막으로 교통약자 이동지원센터 강화 차고지에서는 센터 종사자와 간담회를 갖고 애로사항과 건의사항 등을 청취하면서, 교통약자가 이용하는 시설의 특성을 고려하여 보다 섬세하고 편안한 이용서비스를 제공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건설교통위원회 위원들은 현장점검을 마치고 2023년도 행정사무감사를 효율적으로 실시하기 위하여 감사 전략에 대한 연찬회를 갖고 주요 감사대상 및 감사방향, 감사사례 등을 심도깊게 논의하였다.   


임관만 건교위 위원장은 “건설교통위원회는 앞으로도 시민의 발 역할을 하는 교통시설의 운영 현황을 지속적으로 점검할 계획”이라고 말하며, “2023년 행정사무감사와 2024년 예산안 심의에서도 교통분야에 대하여 세밀하게 살펴서 시민이 편리한 교통 환경을 체감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연예가 화제

동영상뉴스

포토뉴스

독자기고

손준혁
민일녀
백수현
조용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