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강서구, 가수 신인선, 화곡동 청개구리 최충현 홍보대사 위촉

입력 2024년07월09일 07시10분 이경문
트위터로 보내기카카오톡 네이버 밴드 공유

[여성종합뉴스/이경문 기자]   서울 강서구(구청장 진교훈)가 8일(월) 가수 신인선과 ‘화곡동 청개구리’로 활동했던 ‘최충현’을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구는 이날 오후 구청장실에서 ‘홍보대사 위촉식’을 열고 신인선, 최충현에게 위촉장을 전달했다.


신인선과 최충현은 앞으로 2년간 지역 축제와 행사에 참여하는 등 다방면으로 활동하며 강서구를 알리는데 적극 나설 계획이다.


신인선은 ‘미스터 트롯’을 비롯해 ‘히든싱어’ 등 다수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특유의 밝고 긍정적인 에너지로 대중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뮤지컬 ‘투란도트‘에 출연하는 등 뮤지컬 배우로도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최충현(화곡동 청개구리)은 오디션 프로그램인 ’베일드 뮤지션‘에서 ’화곡동 청개구리‘로 활동했으며, 특유의 감성과 애절한 음색으로 두터운 팬층을 확보하고 있다.  


진교훈 구청장은 “밝은 미소와 팬들과 친근하게 소통하는 모습이 강서구가 추구하는 주민 중심의 ’현장 소통행정‘과도 맞닿아 있어 홍보대사로 위촉하게 됐다”며 “강서구의 주요 정책과 사업들을 알리는데 힘써달라”고 말했다.

진교훈 서울 강서구청장(가운데)가수 신인선(왼쪽), 최충현(화곡동 청개구리, 오른쪽)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연예가 화제

동영상뉴스

포토뉴스

독자기고

손준혁
민일녀
백수현
조용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