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시, 집중호우 피해 이재민 감염병 예방에 총력

입력 2024년07월11일 17시22분 윤영애
트위터로 보내기카카오톡 네이버 밴드 공유

[여성종합뉴스/윤영애기자]

논산시청 제공
논산시(시장 백성현)는 지난 9일부터 10일까지 이어진 강한 호우로 피해를 입은 이재민들의 안전을 위해 신속하게 대처하고 있다.

 

 시는 임시주거시설에 생활하고 있는 이재민들을 위한 수인성․식품 및 모기 매개 감염병 예방 대책을 마련했다.

 

보건소장 등 감염병관리과 직원들은 긴급 감염병 대책회의를 개최하고, 수인성․식품매개 감염병 예방을 위한 역할 분담과 조치사항, 감염병 예방 물품 준비, 침수지역 방역소독 방법 등을 논의했다. 

 

시는 집중호우 발생지역의 감염병 예방 및 관리 강화를 위해 15개 읍․면․동에 방역소독 강화 조치를 요청했으며, 감염병관리과 직원을 3개조 6개반으로 편성해 총  총 38개소의 이재민 주거시설에 마스크, 손 소독제, 살균․소독티슈, 기피제, 살충제(스프레이) 등 감염병 예방 물품을 긴급 배부했다.

 

또한, 수인성․식품매개 감염병 예방수칙 교육과 감염병 예방 소독도 완료한 상태이다. 

 

보건소 관계자는 “집중호우 발생지역에 감염병이 발생하지 않도록 빈틈없는 방역대책을 시행하고, 이재민들의 건강상태를 꼼꼼히 모니터링 하겠다”며 “ 계속해서 적극적이고 선제적인 대응으로 이재민들의 건강과 안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연예가 화제

동영상뉴스

포토뉴스

독자기고

손준혁
민일녀
백수현
조용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