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08월17일fri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청와대/국회/정당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경북지방경찰청, 한동수 청송군수 '뇌물수수 혐의'불구속 입건, 군의원 등 8명도
공기업 임직원에게 금품 받고 국회의원 등 선물용 사과값 군 예산으로 대납등 "지역 토착비리 근절을 위해...."
등록날짜 [ 2017년09월20일 18시00분 ]

[여성종합뉴스] 20일 경북지방경찰청은  청송사과유통공사 임직원에게 금품을 받거나 국회의원, 군의원 개인 선물용 사과값을 군 예산으로 대납하게 한 혐의(뇌물수수, 업무상 횡령 등)로 한동수 청송군수를 불구속 입건했다.


또 군수에게 뇌물을 제공한 혐의로 사과유통공사 임직원 5명, 자기 선물용 사과값을 군에 떠넘긴 혐의로 청송군의원 3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한 군수는 지난2014년 12월부터 2017년 1월까지 사과유통공사 사장에게 명절 떡값, 해외여행 경비, 입택 축하비 등 명목으로 3천250만원을 받은 혐의를 받고 지난 2012년 7월부터 2016년 12월까지 군의원들이 개인적으로 산 사과값 5천300만원 상당을 군 예산으로 대신 내도록 했다.

 

그는 2013년 설·추석 때 김재원 국회의원 명의로 사과 1천376만원어치를 김 의원 지인들에게 보내고 군이 홍보용으로 보낸 것으로 허위공문서를 만들어 예산을 지출했다.


또 2011년부터 2017년까지는 사과 2천278상자를 자기 명의로 지인들에게 선물로 보내고 군 예산으로 대금 1천1천130만원을 집행하도록 했다.
 

한 군수는 군의원 A씨 청탁을 받고 군 장학생 후보자 선발자격을 2차례 바꿔가며 A씨 아들을 선발해 장학금 217만원을 준 혐의도 받는다.
 

A씨 아들은 대학 때 청송군 장학생으로 선발된 뒤 공무원으로 특별채용됐다.

청송군은 A씨 아들이 다닌 대학에서 장학금을 받은 사람을 공무원으로 특채하는 규정이 있다.
 

경찰 조사과정에서 한 군수는 2014년 6월 지방선거 때 청송군 공무원 약 400명 성향을 조사해 비지지자를 따로 표기한 문건인 '청송판 블랙리스트'를 만들어 관리한 것으로 드러났다.

 

경북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한 군수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으나 검찰이 기각하자 불구속 입건했고 청송을 지역구로 둔 김재원 의원 사과값을 청송군이 대신 낸 사안에 대해서는 별도로 계속 수사하기로 했다.
 

박기석 경북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장은 "지역 토착비리 근절을 위해 앞으로 계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관리자만 송고 가능하도록 설정됨
최용진 (kingyongjin@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국회 국방위원회, 영창 폐지 등 법률안 의결 (2017-09-20 20:33:32)
청와대 "'한·미 핵추진 잠수함 韓보유 합의' 보도, 사실 아니다" (2017-09-20 08:26:41)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