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7년11월22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스포츠 > 골프/일반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33개국 청소년 무예축제, 진천세계청소년마스터십 아름다운 마무리
등록날짜 [ 2017년11월07일 19시37분 ]
[여성종합뉴스]세계청소년무예인들의 한마당 축제였던 ‘제1회 진천세계청소년무예마스터십’이 11월 7일 진천화랑관에서 폐회식을 끝으로 막을 내렸다. 

33개국 800여명의 선수단이 참여한 이번 대회는 참가국과 종목 국제연맹들의 극찬 속에 차기 대회를 기약하게 됐다.

폐회식은 용인대학교 무도대학 태권도시범단의 시범을 시작으로 그동안 일정을 소화한 선수단과 자원봉사자들이 함께 입장해 대회기간동안의 열정을 담은 영상을 관람했다. 

또한, 이번 대회에서 가장 모범적인 청소년 5명을 선발해 ‘화랑상’을 시상하고, 열정적인 봉사를 해준 자원봉사자에게는 공로패를 수여했다.  

대회 종료를 알리는 대회기 하강식을 거쳐 개최지인 진천국악협회의 풍물패와 함께 선수단과 자원봉사자들이 신명나는 대동놀이를 갖는 어울림 마당으로 모든 일정을 마무리하였다. 

이번 대회에 대해 국제스포츠계에서는 대회의 성공적인 개최에 대해 호평했다. 

WMC총회에 참석한 국제스포츠계 인사들은 청소년을 대상으로 하는 국제대회의 중요성을 재확인해 주었고, 차기 대회를 유네스코 파트너십 등으로 격상하자는 의견도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무에타이 경기장을 직접 참관한 스포츠어코드/GAIS의 스테판 팍스 부회장은 “청소년은 미래다. 세계청소년들이 무예와 스포츠를 통해 세계인들과 소통하고 성장해 나갈 수 있다”며,  “그런 의미에서 세계청소년무예마스터십은 세계무예마스터십운동에 매우 중요한 사업이다”라며, 청소년대회의 중요성과 이번 진천대회를 극찬했다. 

이에 대해 대회관계자는 “세계 스포츠계는 청소년이 해당종목이나 국가의 꿈나무로서 상업화된 성인스포츠와 달리 교육과 육성차원에서 정책을 반영하고 있다”며, “특히 무예는 청소년들의 심신수련에 도움이 되는 교육소재로 인식되어 있어 청소년종합대회에 대해 호의적인 평가를 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이번 대회는 열악한 체육시설임에도 불구하고 진천군민들과 자원봉사자들의 열정적인 활동과 지원으로 성공적인 대회를 개최하였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크라쉬 종목담당관인 배형식 대한크라쉬협회 부회장은 “참가국 선수단에서 진천군민들의 배려에 불편 없이 대회에 임할 수 있었고, 많은 응원단이 찾아와 응원해 준 것이데 대해 감사해 했다”라고 말했다. 

연무경기 종목담당관인 안보영씨는 “첫날 연무경기에 많은 선수들이 참여해 경기장과 주변이 복잡했으나, 자원봉사들의 큰 도움을 받았다”면서 진천군민들에게 감사를 표하기도 했다.
올려 0 내려 0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
민일녀 (lymim000@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강진에서 펼쳐질 금빛 발차기 (2017-11-08 13:20:45)
진도에서 18세이하 럭비 청소년 국가대표 선발전 (2017-11-06 16:19:45)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