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05월27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행정/국방/외교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환경부, 포항 상수도관 40여곳 파손 '여진 24차례 발생하는 등 하루 총 27차례....'
등록날짜 [ 2017년11월15일 20시54분 ]

[여성종합뉴스] 15일 환경부는 오후 발생한 포항 지진으로 인해 이 지역 상수도관 40여 곳이 파손된 것으로 파악됐다고 밝혔다.


환경부에 따르면 이날 현재 제23차 유엔기후변화협약(UNFCCC) 당사국총회(COP23) 참석차 독일을 방문 중인 김은경 환경부 장관은 지진 통보 직후 남재철 기상청장과 통화해 지진 발생 현황을 보고받고 추가 여진 발생 등에 대한 상황 전파와 함께 상. 하수도 등 환경시설의 피해 상황을 점검하고 필요하면 즉각 조치할 것을 지시했다고  알려졌다. 
 

환경부 관계자는 "이 지역 상수도관 40여 곳이 파손된 것으로 1차 피해 보고를 받았다"면서 "이 정도면 보수를 위해서라도 급수를 중단할 수밖에 없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환경부는 오후 8시 20분 안병옥 차관이 참석하는 환경부-기상청 합동 점검회의를 열고 비상대응 체제를 유지할 계획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 29분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9㎞ 지점에서 규모 5.4의 지진이 발생했고 본진에 앞서 2차례 전진이 발생했고, 이날 오후 7시 40분 현재 여진이 24차례 발생하는 등 이날 하루만 총 27차례 땅이 흔들렸다.

올려 0 내려 0
관리자만 송고 가능하도록 설정됨
최용진 (kingyongjin@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평택시 안중출장소, 12월부터 여권업무 개시 (2017-11-15 21:28:44)
인천시,‘공동주택관리규약준칙’을 개정·시행 (2017-11-15 20:02:28)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