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05월28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경제 > 기업/재벌닷컴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포항제철소 '냉각탑 충전재 교체작업 중' 근로자유독가스 질식
경찰 '포스코, 외주업체 관계자 소환'오전 중 현장감식
등록날짜 [ 2018년01월26일 09시08분 ]

[여성종합뉴스] 26일 경북 포항시 남구 포스코 포항제철소에서 냉각탑 충전재 교체작업을 하던 외주업체 근로자 4명이 유독가스에 질식하는 사고가 발생해 119구급대원이  4명 모두을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모두 숨진 포스코 포항제철소 가스 질식사고와 관련해 경북 포항남부경찰서는 가스 유입 경로를 밝히는 데 수사력을 모으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사고가 난 산소공장 냉각탑에는 가스가 유입될 수 있는 관이 몇 개 있어 어디로 어떤 가스가 유입됐는지 조사하고 있다"며 오전 중에 국립과학수사연구원, 가스안전공사 등과 함께 현장을 감식할 예정이다.
 

냉각탑에 가스 유입이 실수로 발생했는지 기계결함 때문인지 자세한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또 포스코와 외주업체인 T사 관계자를 대상으로 안전 규정을 지켰는지, 문제점이 있었는지 등을 추가로 살펴볼 계획이다.

 

지난 25일 오후 4시경 포항시 남구 괴동동 포항제철소 안 산소공장에서 외주업체 소속 근로자 이모(47)씨 등 4명이 질소가스에 질식해 포항 시내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모두 숨졌다.


 

올려 0 내려 0
관리자만 송고 가능하도록 설정됨
최용진 (kingyongjin@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KT SAT 첫 적용 '시운전 선박에서도 초고속 위성통신'… (2018-01-26 09:59:27)
LG전자 MC본부 4분기 2천132억 손실 (2018-01-25 16:03:50)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