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12월12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 시민저널리즘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시, 세월호 참사 일반인 희생자 4주기 추모행사
300여명 참석, "안전한 인천 만들도록 최선의 노력 다할 것".
등록날짜 [ 2018년04월16일 16시16분 ]

[여성종합뉴스/박초원]16일 세월호 참사 4주기를 맞아 인천가족공원에서 희생자의 명복을 빌고 안전문화 확산을 위한『국민안전의 날』과 연계한 일반인 희생자 추모식 행사가 오후 3시에 개최됐다

추모식 행사에 앞서 안산합동 분향소에 모셔져 있는 일반인 희생자 등 11인의 영현을 인천가족공원에 있는 추모관으로 모시는 영결식도 함께 진행됐다.


추모행사는 세월호 참사 일반인희생자 유가족 대책위원회가 주최 했으며, 희생자 유가족 및 일반시민을 비롯해 유정복 인천시장과 제갈원영 시의회 의장 및 시의원, 정부 대표 김부겸 행정안전부장관, 국회의원, 3개 종교단체 대표, 기관ㆍ단체장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유정복 인천광역시장은 추모사에서 “유가족 여러분들께 진심어린 위로를 전하며, 그동안 유가족들의 비통함을 함께 나누고 아파하며 슬퍼했다”고 말하고 희생되신 분들의 영면을 빌었다.

또한 “이러한 아픔과 슬픔을 확고한 시민안전으로 승화시켜 인천지역에서 발생가능한 모든 재난을 컨트롤 할 수 있는 체계를 만들어 안전과 재난예방에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추모 행사에 앞서, 어제 희생자분들의 애도와 넋을 기리고 유가족들을 위로하는 추모 문화제가 개최되어‘영원히 기억될 그날의 봄’을 주제로 추모 퍼포먼스와 인천시립합창단 및 초청가수 등이 참석한 가운데 추모 공연이 진행됐다.


행사에 참석한 한 시민은 “세월호 참사 4주기 추모행사를 통해 유가족들의 아픔이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었으면 한다”며, “세월호 참사의 아픔을 잊지 말고 300만 인천시민 모두가 평소 안전의식을 생활화하는 소중한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박초원 (dlsgpfkrn82@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횡성군, 건강한 웃음이 넘치는“장날 건강쉼터" 운영 (2018-04-16 16:40:50)
남구 ‘주정차 단속 문자 알림 서비스’ 큰 호응 (2018-04-13 07:33:35)
한・미,제199차 SOFA 합동위원...
평택시, 내년도 국·도비 4,505...
안산시, ‘풍도 보건진료소’ ...
평택시, ‘미세먼지 파수꾼 ...
평택시, 도시숲 조성관리계획 ...
안산시 협치시대 개막, 경기도...
인천 남동구, 2018년 제3차 지역...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