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11월16일fri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환경넷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금천구, 협치로 새로운 거리 문화를 시작....
등록날짜 [ 2018년11월09일 06시43분 ]

왼쪽부터 독산3동장 이태홍, 지역혁신과장 김현정, 독산3동 주민자치회장 김순식, 금천구협치회의 청년·경제일자리분과장 김준호 [여성종합뉴스/이경문기자] 독산로의 새로운 거리문화 조성을 위해 금천구와 금천구 협치회의가 주민들의 협력을 이끌어냈다.


독산로 보행환경 개선사업을 위한 공유공간 2호점(독산로 312, 1층)에 대한 운영주체 협약식이 11월 5일(월) 오전10시 독산3동주민센터에서 주민대표로 구성된 연합단체와 진행됐다. 주민 연합단체는 독산3동 주민자치회를 대표로 ‘통장협의회’, 주민 자생단체인 ‘여우랑’ 등 다양한 주민 주체들로 구성됐다.

 
구는 이번 운영주체 선정과 운영 방향을 결정하기 위해 ‘주민 주도의 거리문화 조성’ 사업의 일환으로 지난 6월 18일부터 29일까지 진행됐던 주민들을 위한 공유공간에 대한 설문 조사 등 수차례 진행된 숙의 과정과 공론화를 거쳤다.


앞으로, 공유공간 2호점은 공론화 결과를 바탕으로 ‘전시’가 있는 카페(cafe), 주민들이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 열린 공간으로 운영된다. 지난 달 주민들이 직접 공모하고 투표로 선정한 이름으로 외부 공간을 정비해 12월 중 개소한다.


이 공간을 거점으로 유흥주점이 즐비해 있던 독산로는 주민들이 모이는 주민친화거리로 변화시켜 나갈 예정이다.


한편, 공유공간 2호점은 올해 2월 협치를 통해 조성한 1호점에 이어 두 번째 공간이다. 1호점은 성교육 전문강사로 이뤄진 ‘라라스쿨’이 올해 4월부터 8월까지 운영해 왔다. ‘라라스쿨’은 관내 초‧중‧고등학교에 열린 성교육을 진행하고 성인지 캠페인을 통해 주민들의 성에 대한 인식 개선에 기여했다.


김현정 지역혁신과장은 “1호점에 이어 이번에 마련된 공간은 처음부터 민·관이 함께 숙의와 공론을 통해 진행됐다”며, “이 공간을 주축으로 독산로 일대 새로운 거리문화가 조성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올려 0 내려 0
이경문 (kyongmun2@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은평구, 신사2동 픽토그램으로 양심골목길 조성 (2018-11-09 09:18:39)
안양시, 드론 띄워 미세먼지 감시 나선다 (2018-11-08 22:15:40)
울산시, 김장철 성수식품 안전...
김종익, 무명지 낙엽에게
울산 중부소방서 김현수 소방...
울산시, ‘3D프린팅 인력양성...
충청북도, 수능 맞이 지역 연...
충북농기원, 데이터 기반 과학...
성남시, “주차단속 CCTV가 방...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