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3월27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스포츠 > 축구/해외축구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제21회 백운기 전국 고교축구대회 수원 매탄고 우승
등록날짜 [ 2019년03월02일 17시44분 ]

백운기 결승 매탄고 [여성종합뉴스/이경문기자] 대한민국 봄꽃 대표축제가 열리는 광양에서 2일 '제21회 백운기 전국 고등학교 축구대회' 12일간의 뜨거웠던 일정이 매탄고의 우승으로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예년 보다 20여일 늦추어 개최된 이번 대회에는 매화 꽃이 만발한 가운데 광양공설운동장에서 매탄고가 안양공고를 맞아  6 : 1 로 대승을 하며, 명실상부 전국 고교 축구의 최정상에 등극하면서 우승기를 가져가게 되었다.


메탄고는 16강에서 갑천고를 3:0로, 8강에서는 영생고를 4:1, 4강에서는 광양제철고를 승부차기 까지 가는 접전 끝에 3:2로 결승에 진출하게 되었다.


준우승팀인 안양공고는 16강에서 풍생고를 0:2로, 8강에서는 경기FC 일동를 1:0, 4강에서는 금호고와 승부차기 결과 5:3 이기고 결승에 진출하는 실력을 보였으나, 아쉽게도 준우승에 그치고 말았다.


광양제철고와 금호고가 공동 3위를 차지하게 되었고 , 금호고가 페어플레이팀으로 수상하게 되었다.


최우수선수상에는 매탄고 이규석 선수가, 우수선수상 안양공고 이용수, G K상 매탄고 김민재 선수, 수비상 안양공고 우재하, 베스트플레이어상 매탄고 박세준 선수가 차지하였고, 최우수 감독상에 매탄고 김석우 감독, 우수감독상 안양공고 이순우 감독, 최우수 심판상은 유명복, 이용성, 장원준, 이승호, 김상훈, 황창일 심판이 수여하게 되었다.


이번 대회는 대한축구협회와 광양시체육회가 공동 주최하고 전남축구협회와 광양시축구협회가 주관하였으며, 전국 고등학교 축구 명문 35개팀이 참가한 가운데 광양공설운동장을 비롯한 5개 경기장에서 펼쳐졌다.


한편, 광양시는 성숙한 대회 운영과 친절한 손님맞이로 축구 명문도시로서 이미지 제고는 하였으며, 10여억원 상당의 지역경제 파급효과를 올린 것으로 평가하고 있다

 

올려 0 내려 0
이경문 (kyongmun2@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미니홈페이지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목포시청 축구단, 경주한수원 상대로 홈 개막전 (2019-03-21 12:58:08)
제16회 강진 청자배 중등여자 축구대회, 개막 (2019-02-19 11:53:07)
안양시, 명예환경감시원 96명 ...
평택시 평택치매안심센터 정...
안산시, Eco-문화예술행복학교 ...
안산시, 안산시티투어 스토리...
인천 남동구, 불법 주정차 절...
인천 남동구, 인천시 군·구 행...
인천 미추홀구, 제1회 청년정...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