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8월22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스포츠 > 야구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수원시, 전국대회 2관왕 차지한 유신고 야구부 환영행사
등록날짜 [ 2019년08월08일 19시53분 ]

이성열 감독이 염태영 시장(왼쪽)에게 우승기를 봉납하고 있다 [여성종합뉴스/이경문기자] 염태영 수원시장이 최근 전국고교야구대회 2관왕을 달성한 유신고등학교 야구부에게 “위대한 역사를 만든 선수단에 감사드린다”며 “그랜드슬램(주요 4개 대회 우승)을 달성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수원시가 최근 전국고교야구대회 2관왕을 달성한 유신고등학교 야구부를 8일 시청으로 초청해 환영행사를 열었다.


유신고는 6월 제73회 황금사자기대회, 7월 제74회 청룡기대회에서 연속으로 우승하며 전국 최강팀으로 자리매김했다. 지난 7일에는 전국체전 야구 경기도대표 선발전에서 우승했다. 2005년 봉황대기 야구대회에서 우승한 유신고는 대통령배 고교야구대회에서 우승하면 ‘그랜드슬램’을 달성하게 된다.


시청 본관로비에서 열린 환영행사에는 염태영 수원시장, 유신고 야구부 선수단, 조명자 수원시의회 의장을 비롯한 수원시의원, 경기도의원, 김동섭 유신고 교장, 동문 등이 참석했다.


염태영 시장은 축사에서 “비가 오면 며칠씩 훈련을 할 수 없는, 열악한 환경 속에서도 2관왕이라는 영광을 이뤄낸 선수단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면서 “운동장을 비롯한 시설 개선을 위한 지원 방안을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이성열 유신고 야구부 감독은 염태영 시장에게 우승기와 트로피를 봉납했고, 염 시장은 이 감독에게 감사패를 수여했다. 수원시 체육회는 700만 원 상당 야구용품을 유신고에 전달했다.


이성열 감독은 “힘들고, 길었던 훈련을 잘 이겨내고 좋은 열매를 맺은 선수들에게 고맙다”면서 “유신고 야구부를 믿고, 응원해주신 유신 가족과 수원시민 여러분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유신고 야구부는 1984년 창단한 이후 전국대회에서 우승 5회, 준우승 3회를 차지한, 수원을 대표하는 야구 명문고다. 유한준·김민(이상 KT wiz)·최정SK 와이번스)·정수빈(두산 베어스) 등 수많은 프로선수를 배출했다.


 

올려 0 내려 0
이경문 (kyongmun2@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미니홈페이지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순천 ‘제74회 전국대학야구선수권대회’ 14일간 대장정 (2019-08-09 16:26:20)
추신수 4타수 무안타…3경기 연속 안타 (2019-08-03 13:04:11)
여성가족부 세계 한인여성, 평...
서울시, 22일 밤 9시“불을 끄...
서울시, ‘녹색교통지역 배출...
전남도, 화랑훈련 대비 민관군...
안앙시 안양1동 일번가 지하보...
평택시, 2020학년도 권역별 대...
서초구 의회 안종숙 의장 ‘닥...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