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8월25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해외뉴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조선중앙통신'남측을 비난하는 외무성 국장 명의 담화' 남한에 막말
한미훈련을 즉각 중단하거나 이에 관한 해명을 하기 전에는 남북 간 접촉 자체가 어려울 것....
등록날짜 [ 2019년08월11일 11시06분 ]

[여성종합뉴스] 조선중앙통신은 함경남도 함흥 일대서 단행한 무력시위 관련해 '김정은 동지가 10일 새 무기의 시험사격을 지도하셨다'고 밝혔다.

북한은 한미 연합지휘소훈련 첫날인 11일 남측을 비난하는 외무성 국장 명의 담화를 내고 한미훈련을 즉각 중단하거나 이에 관한 해명을 하기 전에는 남북 간 접촉 자체가 어려울 것이라고 밝혔다.


권정근 북한 외무성 미국담당국장은 이날 담화에서 "군사연습을 아예 걷어치우든지, 군사연습을 한 데 대하여 하다못해 그럴싸한 변명이나 해명이라도 성의껏 하기 전에는 북남 사이의 접촉 자체가 어렵다는 것을 생각해야 한다"고 말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그러면서 "남조선 당국이 군사연습의 이름이나 바꾼다고 이번 고비를 무난히 넘길 수 있다고 생각한다면 대단히 잘못 짚었다"며 또 최근 자신들의 잇단 무력 시위에 대해 "미국 대통령까지 우리의 상용무기 개발시험을 어느 나라나 다 하는 아주 작은 미사일 시험이라고 하면서 사실상 주권국가로서의 우리의 자위권을 인정하였는데 도대체 남조선 당국이 뭐길래 우리의 자위적 무력건설사업에 대해 군사적 긴장격화니, 중단촉구니 뭐니 하며 횡설수설하고 있는가"라고 했다.


정경두 국방장관의 실명도 거론하며 "체면이라도 세워보려고 허튼 망발을 늘어놓는다면 기름으로 불을 꺼보려는 어리석은 행위가 될 것"이라고도 했다.
 
권 국장은 "앞으로 좋은 기류가 생겨 우리가 대화에 나간다고 해도  이러한 대화는 조미(북미) 사이에 열리는 것이지 북남대화는 아니라는 것을 똑바로 알아두는 것이 좋을 것"이라며 "남조선 당국의 처사를 주시할 것"이라고도 했다.

올려 0 내려 0
편집국 (womannews@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조선중앙통신'문 대통령의 광복절과는 인연이 없는 망발, 정말 보기 드물게 뻔뻔스러운 사람' 비난 (2019-08-16 09:39:42)
트럼프 "어제 아름다운 金 친서…나도 한미훈련 마음에 안들어" 긍정반응 보여 (2019-08-10 09:37:45)
로또 873회 1등 당첨자 10명 18억...
트럼프, 지소미아 종료 결정 "...
자유한국당 '살리자 대한민국!...
태평양전쟁, 희생된 조선인을...
방탄소년단 앨범 美 레코드협...
2019 순천만 국가정원배 순천...
CNN , 인니 여객선 화재 143명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