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9월16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스포츠 > 골프/일반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KLPGA '10월 LPGA 투어, BMW 챔피언십에 국내 투어 선수 30명' 출전
등록날짜 [ 2019년08월21일 10시53분 ]

[여성종합뉴스]오는 10월 부산에서 열리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총상금 200만달러)에서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선수들의 출전 티켓이 대폭 늘어났다.


KLPGA 투어는 21일 "BMW 챔피언십에 KLPGA가 로컬 파트너 투어로 참여한다"며 "KLPGA 투어 선수 30명이 BMW 챔피언십에 출전한다"고 발표했다.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은 올해 신설된 대회로 10월 24일부터 나흘간 부산에서 열린다.


지난해까지 인천에서 진행된 LPGA 투어 KEB하나은행 챔피언십에선 KLPGA 투어 소속 선수들에게 배당된 출전권이 12장이었다.

 

KLPGA 소속 선수 30명이 출전함에 따라 올해 BMW 챔피언십은 KLPGA 공식 대회로 인정되며 대회 결과는 대상 포인트와 상금, 신인상 포인트 순위에 반영된다.


BMW 챔피언십에는 LPGA 투어 상금 순위 상위 50명과 KLPGA 소속 30명, 대회 조직위원회 추천 선수 4명 등 총 84명이 나온다.


다만 올해 BMW 챔피언십도 LPGA 투어와 KLPGA 투어 공동 개최 대회는 아니다.


11월 일본에서 열리는 토토 재팬 클래식은 LPGA 투어와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 투어의 공동 개최 대회지만 BMW 챔피언십은 LPGA 투어 단독 개최에 KLPGA 투어가 로컬 파트너 형식으로 참여하는 방식이다.
 

BMW 챔피언십이 올해 KLPGA 투어 상금 순위에 포함되면서 10월 KLPGA 투어는 총상금 67억원을 놓고 선수들이 경쟁하는 '골든 먼스(Month)'가 됐다.


10월 첫 주 하나금융그룹 챔피언십(가칭)에 총상금 15억원이 걸린 것을 비롯해 하이트진로 챔피언십과 KB금융 스타챔피언십이 총상금 10억원 대회로 진행된다.


또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은 한국 돈으로 약 24억원 정도 규모로 열리고 SK네트웍스·서울경제 레이디스 클래식에서 선수들은 총상금 8억원을 놓고 경쟁한다.


이로써 올해 KLPGA 투어 총상금 액수도 253억원으로 늘었고, 대회당 평균 상금은 8억4천만원이 됐다. (연합)


 

올려 0 내려 0
편집국 (womannews@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목포시 2019 목포국제육상투척대회, 15개국 선수들 열전 (2019-08-23 11:39:39)
안성시, 제19회 안성시장배 시민골프대회 개최 (2019-08-19 16:17:11)
서초경찰서'현대자동차 사옥 ...
원불교 전타원 윤성규 원정사 ...
FC서울, 인천 유나이티드를 제...
이재용 '추석연휴 사우디 건설...
청와대 '올해 취업자 증가, 20...
지방공무원 9급 시험서 사회·...
행안부, 2020년 국가공무원 1만8...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