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0월14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교육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 교육청 '돼지열병 비상…' 학교 체험학습. 행사 모두 잠정 연기
등록날짜 [ 2019년09월30일 16시04분 ]

살처분 작업 진행되는 강화 양돈농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여성종합뉴스/민일녀] 인천시교육청은 30일 오전 기준으로 인천 내 36개 학교가 인천 강화도 등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발생지로 갈 예정이었던 체험학습 일정을 연기하거나 체험학습을 비롯한 교육 관련 행사를 미루거나 취소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돼지열병 확진 농가 5곳이 몰려 있는 강화군 내 인천시학생교육원은 다음 달 11일까지 잡혀 있던 체험학습장 4곳의 교육 일정을 모두 취소했다.


강화교육지원청은 다음 달 10일 열기로 했던 '푸른미래 강화교육 축전'을 잠정 연기, 시교육청 잔디 광장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제573돌 한글날 기념 문화축제도 취소됐다.


시교육청은 비상대책반을 중심으로 각 군. 구와 돼지열병 확산을 막기 위해 협조할 방침이다.


이달 17일 경기도 파주에서 처음 발생한 돼지열병은 이후 경기 북부와 인천 강화군으로 확산하면서 9건으로 늘었다. 이 중 강화군에서만 5건이 확진됐다.


도성훈 인천시교육감은 "인천 지역에서 더이상 돼지열병 피해가 확산하지 않도록 지자체와 함께 사태 추이를 예의주시할 계획"이란 입장이다.
 

올려 0 내려 0
민일녀 (lymin000@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나주시, 어린이집 보육교사 한 자리에 … 한마음 대회 개최 (2019-09-30 18:54:12)
수원시 팔달여성새로일하기센터, ‘소프트웨어코딩레벨업 과정’ 수료생 19명 배출 (2019-09-27 17:13:37)
순천시 2019년 한국민속학자대...
美 최첨단 E-3B.C-17·EA-18G·프레...
목포시, 9월 수돗물 수질검사 ...
전남도 ‘남도한바퀴’, 국제...
진도군, 청정 햇김 위판 ‘시...
전남도, 문화상 후보자 추천 ...
인천 고잔동 금속 도금공장 화...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