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1월12일tue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생활.문화 > 문화/공연/전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안양시청 1층 로비 조류 20종 사진 전
등록날짜 [ 2019년11월11일 10시17분 ]

[여성종합뉴스/이삼규기자]안양시가 시청사 본관 1층 로비에 20종의 조류 사진을 오는 15일까지 전시 중이다.
 

안양천에 날아드는 여름철새들로 시가 지난 2014년부터 안양천 상시모니터링을 통해 카메라에 담았다.

전시되는 새들은 이달 2일 안양천생태이야기관 개관 7주년을 기념해 전시됐던 사진들로 무대를 옮겨 다시 한 번 공유하는 자리를 갖게 됐다.
 

렌즈에 잡힌 새들은 생태복원 지표 종으로 안양천 마스코트와도 같은‘물총새’를 비롯해 멸종위기인‘흰목물떼새’와‘새호라기’,천연기념물인‘황초롱이’와‘붉은배새매’, 상상의 새로 알려진‘파랑새’등 여름철새와 텃새들이다.
 

이와 같은 여름철새는 겨울철새에 비해 몸통이 작고 개체수가 적어 일반인들 눈에는 좀처럼 띄지 않은 편이다.
 

시 관계자는 지난 5년여 동안 안양천 이곳저곳을 누비며 순간을 포착했다며, 한 장 한 장의 사진마다 집념과 땀이 배어있음을 시사했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안양천이 이제는 생태하천 그 이상을 넘어 인간과 자연이 교감하는 공간이 되고 있다며, 이를 지키기 위한 노력을 다해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시는 여름철새에 이어 안양천에 날아드는 겨울철새와 다양한 곤충들도 사진에 담아 시민들에게 선보일 계획이다.
 

올려 0 내려 0
이삼규 (lsk8259@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목포지역 청소년들, 역사현장에서 과거 배우고 미래 준비 (2019-11-11 13:44:45)
울산시립교향악단 ‘마스터피스 시리즈 6’개최 (2019-11-11 10:08:37)
마포구, 서울 희망일자리 ‘우...
양천구 목4동, 주민과 함께 쓰...
국회 문화관광산업연구포럼 '...
종로구,‘평생교육센터’문 ...
서울 강서구 아픈 역사에서 배...
서초구, 어르신 어울마당 2019...
성동구 성동공유센터, 불법카...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