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2월09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여성넷 > 육아/교육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용인시 가족품앗이 ‘함께 쓰는 육아일기’ 7팀 사례 발표
등록날짜 [ 2019년11월25일 09시48분 ]

22일 함께쓰는 육아일기 기념촬영 [여성종합뉴스/이경문기자] 용인시는 22일 시청 비전홀에서 맞벌이 부부를 위한 지역 돌봄 공동체인 가족품앗이 사업의 성과를 발표하는 행사를 열었다.


양성평등기금으로 진행하는 이 사업은 7세~초등4학년 자녀를 둔 4~8가정이 한 팀을 꾸려 4월부터 7개월간 부부의 재능나눔으로 주말체험학습, 미술‧음악‧독서 등을 하며 공동 육아를 하는 방식으로 구성됐다.


올해 7팀(40가정 119명)의 참여자들은 한 달에 두 번 이상 팀별로 모여 체험과 놀이 등 자체 육아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활동일지를 인터넷 카페에 올려 내용을 공유했다.


이날 7팀의 리더들은 활동에 참가한 아이들과 함께 했던 활동내용을 소개하고 부모와 이웃이 육아에 동참한 후기를 생생하게 전했다.


한숲지킴이팀 리더는 “일하는 엄마들이 많아 평일엔 자녀를 학원에 보낼 수 밖에 없어 안타까웠는데 가족품앗이를 통해 아이는 물론 이웃과도 끈끈한 정을 맺을 수 있어 뜻깊은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또 “가족품앗이를 더욱 확대해 자녀의 사회성 발달을 돕고 육아에 대한 막연한 두려움을 해소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도담도담 행복나눔팀의 리더는 “인라인을 가르쳐주던 작은 모임으로 시작해 다섯가족이 육아공동체로 성장했다. 아이가 언니, 동생, 친구와 어울리며 외동아이의 외로움을 달래고 우애를 다지는 걸 보고 참 뿌듯했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사업은 부모와 자녀의 친밀감을 더하고 자연스럽게 아빠의 육아참여율을 높여 맞벌이 가정의 육아 고민을 해소하기 위한 것”이라며 “육아라는 공통분모로 이웃 간의 나눔 문화를 확산하도록 노력 할 것”이라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이경문 (kyongmun2@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광주 동구, 어린이집 유아대상 ‘꾸러기 금연새싹교실’ 운영 (2019-12-08 20:36:19)
한 걸음 더!…출산장려 선도하는 동대문구 (2019-11-22 08:39:57)
성북구, UCLG 세계지방정부연합...
서울 관악구에 제주도 여성친...
서울 노원구, 청년들 스스로 ...
강동구, 내년부터 노인돌봄서...
마포 투어버스 첫 손님 마포 ...
서울 중구 '제1회 인현시장 대...
서울 강서 미라클메디특구,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