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6월05일fri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연예 > 방송/TV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영등포구 전통시장 살리기…직원들 1.3억 소비
등록날짜 [ 2020년05월21일 06시23분 ]

코로나로 어려워진 소상공인을 돕기 위해 전통시장 이용에 발벗고 나선 채현일 영등포구청장. [여성종합뉴스/이경문기자]  영등포구(구청장 채현일)가 코로나19로 인해 직접적으로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 지원책의 일환으로, 구청 전 직원들과 함께 매주 전통시장 및 소규모 식당 방문 및 이용에 적극 나서고 있다.

 

 코로나19 지역사회 감염 사례가 속출함에 따라 코로나 확산 방지 및 감염 예방 차원에서 정부는 외출 및 모임 자제를 권고하고 있으며, 감염에 대한 두려움으로 국민들도 자체적으로 ‘집콕’에 동참하고 있다.

 

 이에 따라 지역 내 소규모 상권에 유동인구가 급격히 감소해, 소상공인의 경제 기반이 몰락할 위기에 빠졌다. 향후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되고 나서도 실물경제 회복세는 더딜 것으로 예상되어 소상공인에 대한 지원 대책이 시급한 상황이다. 

 
 

 이에 구는 소상공인 위기 극복을 위해 지난 3월부터 구청 전 직원들에게 매주 지역 내 전통시장과 소규모 식당을 방문해 지역경제를 살리는 소비 활동에 솔선수범할 것을 권장하고 있으며, 코로나19 진정 시까지 이를 계속 이어갈 예정이다.

 

 구는 전 직원들에게 국별로 주 1회 이상씩 전통시장을 이용해 장보기 및 간담회를 추진하도록 권장하는 한편, 확진자 방문 장소로 공개되어 영업상 손실을 입은 식당 및 기타 소규모 식당도 점심식사 등에 이용하도록 하여 소상공인의 실질적 매출 증대에 도움을 주었다.

 

 특히 각 국별 및 부서별로 이용 상황 및 여건이 다른 점을 감안해, 매월 국별 전통시장 및 소규모 식당 이용 지역(동)을 바꿔가며 방문하도록 함으로써 영등포 전 지역에서 고른 소비가 이뤄질 수 있도록 안배했다.

 

 현재까지 직원들의 전통시장‧소규모 식당 이용 실적을 살펴보면, 총 10개 국에서 9533명의 인원이 참여해 총 1억 3101만 3900원을 소비했다. 이중 전통시장 참여 인원은 2508명이며, 이용 금액은 4308만 2740원이다. 지역 내 소규모 음식점 방문 인원은 7025명, 이용 금액은 8793만 1160원이나 된다.

 

 영등포에 거주하는 한 직원은 “전통시장 특유의 활기찬 분위기와 푸근한 인심으로 저녁 반찬거리를 사러 주로 찾곤 했었는데, 최근 들어 눈에 띄게 손님이 줄어든 것 같아 무척 안타깝다. 코로나 사태가 빨리 종료되고 예전으로 돌아갈 때까지 동네 시장과 식당들을 자주 찾아 작은 힘이라도 보태야겠다는 마음이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전통시장과 소상공인을 응원하는 착한 소비를 부탁드린다”라며, “영등포구 직원들의 솔선수범으로 지역경제의 근간인 골목상권을 반드시 살리겠다”라고 밝혔다.

 
 

올려 0 내려 0
이경문 (kyongmun2@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2020년 가요계 '트로트 시대' (2020-05-21 21:37:00)
여주시, 2차 농․축산물 드라이브 스루 판매전 (2020-05-20 19:06:09)
안성시, 2020년 독서마라톤 대...
안성시, 관급공사 지역업체 참...
안성시, 장기미집행 도시계획...
안성시, 도시재생 뉴딜 공모...
안성시-폴리텍대학, 경력단절...
박병석 국회의장, 국회 소속기...
인천공항공사, 식음‧서비스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