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1월16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 사회단체/보도자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은수미 성남시장, 실리콘밸리 찾아 창업 생태계, 스타트업 육성 방안 등 공유
현지시각 11일 샌프란시스코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 ‘벌트’, ‘와이 콤비네이터’ 방문
등록날짜 [ 2019년01월12일 17시04분 ]

은수미 성남시장(가장 왼쪽)이 현지시각 11일 샌프란시스코 실리콘밸리 벌트사를 방문해 케빈 스미스 회장(왼쪽에서 세번쨰)과 대화를 나누고 있다 (사진제공-성남시청) [여성종합뉴스]은수미 성남시장은 현지시각 11일 샌프란시스코의 글로벌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인 벌트(The Vault)사와 와이 콤비네이터(Y Combinator)사를 차례로 방문해 실리콘밸리 창업 생태계, 우수사례 등의 정보를 공유했다.
 

은 시장은 먼저 케빈 스미스 벌트 회장을 만나 실리콘밸리 창업 생태계 전반에 대한 설명을 들었다.  
 

케빈 스미스 회장은 “정부 차원의 큰 투자만이 실리콘밸리를 만드는 게 아니다. 창업생태계가 중요하다”며 “스탠퍼드 등 유수 대학교 연구소의 적극적인 투자 등이 뒷받침 돼 엔지니어들이 큰 꿈을 갖고 창업할 수 있었고, 이것이 실리콘밸리의 거대한 창업 네트워크가 됐다”고 설명했다.
 

이에 대해 은 시장은 “성남의 스타트업 창업 생태계와 관련해 실리콘밸리 벌트사와 연계하거나 공유할 수 있는 방안을 계속해서 협의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2013년에 설립된 벌트사는 80여개 이상의 스타트업을 육성했다. 인천 송도에 한국 지사를 두고 있다.
 

이어 은 시장은 캣 마날락 와이 콤비네이터 공동대표 및 회사 관계자들과 만나 스타트업 지원체계와 육성방안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은 시장은 스타트업 관련 시 정부의 역할, 해외 진출 방안, 창업 컨설팅 등 많은 질문을 쏟아냈다. 
 

이에 대해 와이 콤비네이터 측은 스타트업에게 필요한 것은 정확한 상황 파악과 목표 의식이라고 강조했다.
 

2005년 설립된 와이 콤비네이터사는 실리콘밸리의 대표적인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다. 에어비앤비(숙박 공유 플랫폼), 드롭박스(웹기반 파일 공유서비스)등이 대표적 성공사례로 꼽히며, 한국에서는 성남 판교에 본사를 둔 미미박스(뷰티 커머스)를 육성했다. 
 
이 밖에도 이날 은 시장은 샌프란시스코 세인트메리 광장에 설치된 위안부 기림비를 찾아 참배하고 헌화했다.
 

성남시 대표단과 함께 북미 지역을 순방 중인 은 시장은 라스베이거스와 샌프란시스코에 이어 캐나다 밴쿠버를 방문해 우호 교류 의향서를 체결하는 등 남은 일정을 소화한 뒤 오는 16일 귀국할 예정이다.
 

올려 0 내려 0
민일녀 (lymim000@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로또 841회 1등 당첨금 11억1,609만원 (2019-01-12 21:26:26)
화순군, 초중고생 복지 사각지대 해소에 총력 (2019-01-12 14:20:05)
롯데비피화학, 울산에 1,800억 ...
성남시,1회용 비닐봉지 사용 ...
성남시, 낡은 주택지 사들여 ...
충북도, 2019년 무역통상진흥시...
종로구, 찾아가는 심폐소생술 ...
마포구, 미세먼지 비상저감조...
서대문구, 직거래장터에서 설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