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9월27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연예 > 연예가화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개그맨 출신 '불법 도박장소 개설 등 혐의'
첫 공판 내달 21일 서울남부지법에서 열릴 예정
등록날짜 [ 2020년09월16일 09시00분 ]

[여성종합뉴스/김규리 프리랜서기자] 서울남부지검은 도박장소 개설 등 혐의로  개그맨 출신인 30대 남성 김 씨와 그의 동료 개그맨 최 모 씨를 지난 1일 기소,  불법 도박장을 운영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이들은 지난2018년 서울 강서구의 한 오피스텔에 불법 도박장을 개설한 뒤 도박을 주선하고 수수료를 챙긴 혐의다.

김 씨는 직접 도박에 참여한 혐의도 있다.

경찰은 지난 5월 김 씨와 최 씨를 검찰에 기소 의견으로 넘겼으며, 검찰은 이달 1일 두 사람을 재판에 넘겼다.

 

이들에 대한 첫 공판은 내달 21일 서울남부지법에서 열릴 예정이다.
 

올려 0 내려 0
김규리 (yssmyj@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도박장 개설 혐의 개그맨, 진짜 전주 따로 있다며 고소장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강남구, 유튜브 온라인 강좌로 ‘코로나블루’ 극복 돕는다 (2020-09-18 05:30:23)
방탄소년단 '빌보드 1위' K팝 쾌거 (2020-09-01 12:14:09)
이도훈 한반도본부장, 비건 미...
국민의힘 청와대 앞 1인시위 '...
전남 강진군 군동면 남미륵사'...
군, NLL 이남 수색 중...'북한, ...
군, NLL 이남 수색 중...'북한, ...
인천지방경찰청, 공, 폐가 등 ...
옹진군, 군민상 수상자 선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