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경덕 교수, 구글맵스 '독도 공항' 없는데..日 '쓰시마 공항' 안내하는 건 더 큰 문제 지적

입력 2024년06월11일 19시11분 윤영애
트위터로 보내기카카오톡 네이버 밴드 공유

[여성종합뉴스/윤영애기자]

전 세계 최대 검색사이트 구글에서 제공하는 지도 서비스인 '구글 맵스'에서 독도에 관한 큰 오류가 발생해 논란이 되고 있다.

 

구글 맵스 어플에 들어가서 독도를 검색하고 한칸 띄어쓰기를 하면 연관검색어 리스트에 '독도 공항'이 나온다.

 

'독도 공항' 밑에는 '일본 나가사키현 쓰시마시 미쓰시마마치..'라는 주소가 써 있고, 이를 클릭하면 '쓰시마(대마도) 공항'으로 안내한다.

 

이에 대해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는 "누리꾼의 제보를 통해 확인해 본 결과 구글에서 어이없는 상황이 벌어지고 있었다"고 전했다.

 

서 교수는 "독도에는 공항이 없다. '독도 공항'이라는 항목 자체가 들어가 있는 것도 문제지만 클릭하면 '쓰시마 공항'으로 안내하는 건 더 큰 문제다"고 지적했다.

 

특히 그는 "전 세계 구글 맵스에서는 독도가 '리앙쿠르 암초(Liancourt Rocks)로 표기되어 있고, 한국 내에서만 '독도'로 표기하고 일본 내에서는 '다케시마'로 표기한 것도 큰 문제다"고 강조했다.

 

'리앙쿠르 암초'는 일본 정부가 한국의 독도 영유권을 희석하려는 의도로 국제사회에 퍼뜨리는 용어다.

 

한편 서 교수는 '독도 공항' 항목을 없애고 독도를 '리앙쿠르 암초'와 '다케시마'로 표기한 것에 대한 항의 메일을 또 보낼 예정이다.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연예가 화제

동영상뉴스

포토뉴스

독자기고

민일녀
백수현
조용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