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7월02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청와대/국회/정당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여가부 개편 밑그림 내달 중순 나올듯"이슈에 예민한 부처…(남녀간) 간극 좁히는 노력해야"
김현숙 여가부 장관, 다음달 기자 간담회서 공개 방침
등록날짜 [ 2022년05월24일 16시22분 ]

김현숙 여성가족부 장관, 국회 여성가족위원회 전체회의에서...연합뉴스자료 [여성종합뉴스/민일녀] 김현숙 신임 여성가족부 장관이 내달 16일 기자간담회를 열고 대략적인 부처 개편 방향을 공개할 방침이다.

 

김 장관은 24일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부처 개편안을 묻는 기자들의 질문에 "구체적인 안을 내기에는 이르다"며 "궁금해하시니까 제가 할 수 있는 범위 내에서 얘기해드리겠다"고 말했다.

 

장관 취임 후 소회를 묻자 그는 오늘 한부모가족 복지시설에 다녀왔다며 "부처가 작다고 생각했는데 일은 매우 많다"고 운을 뗐다.

 

그는 "어려운 분들이나 정부 지원의 사각지대에 계신 분들이 많아서 세심하면서도 거시적으로 (정책 등을) 바라봐야 한다"면서 "현장에서 혜택을 받는 분들께 이야기를 들으니 고용노동부나 보건복지부와 함께 챙겨야 하는 부분이 있겠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이어 "기획재정부 같은 부처와 예산 측면에서는 큰 차이가 나지만, 이념적으로나 젠더 등 이슈 측면에서나 예민한 부처라는 생각이 들어서 말과 행동이 조심스럽다"고 말했다.

 

그는 "정치적 지향점 차이에 따라 움직이지 말고 중립적으로, 행정부답게 행동하자는 말을 직원들에게 많이 하고 있다"라고도 했다.

 

젠더 갈등 해소 방안에 관해서는 "그동안 주로 여성들만 모아서 하는 간담회가 많았는데, (남녀) 서로 간 간극을 좁혀가는 노력이 아주 필요하다"고 했다. 김 장관은 "세대 갈등이나 경제 문제가 겉으로는 (젠더갈등으로) 표출되는 것도 많다"며 "간담회도 다같이 하고, 남성도 만나고 여성도 만나는 식으로 폭넓게 하려고 한다
고 했다.(연합뉴스)

 

지난 19일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종합정책질의에서 윤석열 정부 고위공직자들의 성희롱·성폭력 전력에 대해 여가부 차원의 전수조사 시행을 검토해보겠다고 답한 것과 관련해서는 "현재 여가부 장관에게 법적 권한이 없다는 점을 예결위에 이야기해둔 상태"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전주혜 국민의힘 의원이 고위공직자 성범죄를 조사하는 처를 신설한다는 법안을 발의한 걸로 알고 있다"고 설명했다

올려 0 내려 0
민일녀 (lymin000@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박병석 국회의장, 이영 신임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예방 받아 (2022-05-24 17:08:05)
이준석 국회 기자회견 "尹정부 야당 발목잡기 뚫고 원없이 일하게 도와달라" 호소 (2022-05-24 16:03:33)
인천 미추홀구, 민선 제8대 이...
인천 서구, 민선8기 제9대 강범...
인천 옹진군, 문경복 군수 취...
인천 미추홀구 어린이급식관...
인천 미추홀구, 민원 담당 공...
인천 중구, 2022년도 제2차 자체...
인천 동구, 민선 8기 김찬진 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