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8월08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환경넷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전남 6개 시군, 축산악취개선 기반 조성
등록날짜 [ 2022년07월04일 06시33분 ]

[여성종합뉴스/이경문 기자]  전라남도는 농림축산식품부의 2023년 축산악취개선 공모에서 6개 시군이 선정돼 전국에서 가장 많은 사업비 157억 원을 확보하는 성과를 거뒀다고 밝혔다.


축산악취개선 공모는 축산농가에 필요한 퇴비사와 액비저장조, 정화방류시설, 액비순환시스템, 악취저감시설, 축분급속발효시설, 가축분뇨 처리용 기계‧장비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난해부터 시군을 평가해 선정하는 전국 공모 방식으로 바뀌었으며, 시군당 30억 원 한도에서 지원한다.


이번 선정된 시군 중 영광, 해남, 영암 3개 군은 우선 사업자로 뽑혀 사업비 90억 원을 지원받는다. 예비 사업자로 선정된 순천, 화순, 강진 3개 시군은 국비를 추가 확보하는 데로 67억 원을 투입해 사업에 들어갈 예정이다.


전남도는 사업이 최대한 빨리 진행되도록 대상 농가의 인허가를 올해 안에 추진하고, 내년 시군 본예산에 사업비를 편성해 상반기 중 마무리할 계획이다.


공모에는 전국 12개 시․도, 47개 시군이 신청해 서류심사와 현장 발표평가에서 경쟁이 치열했다. 이번 성과는 전남도가 정부 평가에 대비해 지난 3월부터 시군 담당자를 대상으로 사업계획 작성 요령 등 설명회를 개최했고, 중앙 평가 위원들의 현장 질의 사항에 대해 적극 대응한 점이 주효했다.


박도환 전남도 축산정책과장은 “이 사업은 가축분뇨 적정 처리, 축산악취 개선, 자연순환농업 활성화를 위해 반드시 필요한 사업”이라며 “내년에도 공모를 철저히 준비해 국비를 최대한 확보하겠다”고 말했다.


전남도는 축산악취개선 사업비를 연도별로 2021년 101억 원, 2022년 139억 원, 2023년 157억 원씩 확보, 3년 연속 전국에서 가장 많은 사업비를 가져왔다. 2023년 사업비를 2020년(39억 원)과 비교하면 증가율이 무려 402%나 된다.

올려 0 내려 0
이경문 (kyongmun2@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부산시·해양관련기관, 깨끗한 부산 바다 만들기에 ‘맞손 (2022-07-04 07:02:46)
고창군 심덕섭 군수, 폭염 속 영농현장 농업민 격려 및 온열질환 주의 당부 (2022-07-03 06:32:42)
인천공항공사, 대국민 스마트 ...
평택시, '개정 평택시 건축조...
김승수 국회의원'생활체육인 ...
임영웅,7월 가왕전 상금 200만...
동물보호단체 헬프애니멀'kf94...
반려동물플렛홈 CAN'창업백서...
신현영 의원 ‘필수의료 전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