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8월18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 실버넷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충남 어르신 무더위 쉼터 등 현장 점검 나서
도내 여름철 재해위험지구 사업 현장 점검
등록날짜 [ 2022년08월02일 13시40분 ]

[여성종합뉴스]  충남도가 무더위로 인한 도민 피해 최소화를 위해 무더위 쉼터 등 각종 시설을 살피고 도내 여름철 재해위험지구 사업 현장을 점검했다. 

 

오는 12일까지 도내 재난안전 취약지역 및 재난 예·경보 시설 등을 찾아 ‘여름철 자연재난 예방 관련 현장 점검’을 실시한다고 2일 밝혔다. 


이날 도 자연재난과장 및 담당 공무원 등으로 구성한 점검반은 무더위 쉼터로 지정한 청양의 송방3리 경로당을 찾아 운영 상황을 확인하고 인근 그늘막 시설 등을 점검했다.


이후에는 청양지역 자연재해 위험 개선지구인 농소천과 급경사지 붕괴 위험지구인 송암 등을 차례로 방문해 재난·재해 사고 예방을 위해 추진 중인 공사 현황을 살폈다.


또 까치캠핑장 안에 있는 경보국(자동음성통보, 자동우량경보) 장치인 재난 예·경보 시스템 작동 여부도 확인했다. 


도는 이번 현장 점검 기간 중 앞으로 홍성(저수지·임시주거시설), 예산·천안·금산(2020년 재해복구사업 미준공 현장) 등을 찾아 점검할 계획이다.


현재 도는 지속되는 무더위 대응을 위해 실내 무더위 쉼터 5312개소와 야외 무더위 쉼터 134개소를 지정 운영 중이며, 횡단보도 대기 시 햇빛을 피할 수 있도록 도내 916개의 그늘막을 설치해 운영하고 있다. 


아울러 지난달에는 그늘막 등 폭염 저감시설 설치를 위한 폭염 대책비 총 7억 400만 원을 도내 전 시군에 교부해 무더위 대응을 강화했다.


이와 함께 도는 무더위로 인한 전력 등 에너지 수요 급증에 대비해 정전사고 시 응급 복구할 수 있도록 한국전력공사, 전기안전공사와 긴급 지원체계도 구축했다.


이영민 도 자연재난과장은 “이상기온으로 인해 무더위와 열대야 일수가 늘어나고 있는 만큼 현장 중심의 대응 및 점검을 추진해 도민의 건강한 여름나기를 도울 것”이라며 “‘부모님께 안부 전화 드리기’, ‘양산 쓰기’ 등 무더위 피해 예방 캠페인도 많이 참여해 주시길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이경문 (kyongmun2@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오산물향기시니어합창단 '포천 세계 합창 페스티벌&경연대회 금상' 수상 (2022-08-02 16:04:33)
부안해경, 모래사장 고립차량 구조 (2022-07-28 10:25:44)
해남군, 무주택 청년 월세 지...
과천시, 어린이 대상 식생활 ...
오산시보건소 올바른 치아관...
진안군, 대한민국 안전대전환 ...
순천시의회, 경전선 전철화 사...
정읍시, 행안부 주관 규제 애...
보성군, 2022 을지연습 대비 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