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계양을 단수 공천'여당 원희룡과 '명룡 대전' 확정'

입력 2024년03월02일 14시31분 박재복
트위터로 보내기카카오톡 네이버 밴드 공유

친명 조정식·김성환도 본선 직행,노원갑, 고용진·우원식 경선,부천갑, 현역 금배지 3자 경선…김경협·서영석·유정주 대결

[여성종합뉴스] 더불어민주당은 2일 이재명(초선·인천 계양을) 대표와 조정식(5선·경기 시흥을) 사무총장 등을 현 지역구에 단수 공천 내용을 포함한 10차 심사 결과를 발표했다.


당 공천관리위원회는 이날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8개 지역구를 대상으로 이뤄졌으며 단수 공천 지역은 4곳, 경선 지역은 4곳이다.

 

이 대표가 자신의 지역구인 계양을에 단수 공천되면서 국민의힘 원희룡 전 국토교통부 장관과의 '명룡 대전' 대진이 확정됐다.

 

민주당은 경기 시흥을에는 친명(친이재명)계 조 사무총장을 공천했다. 조 사무총장은 이 지역에서 6선에 도전한다.

 

임혁백 공천관리위원장은 "이재명 대표와 조 총장은 단수가 될 수 있는 충분한 심사 평가를 받았고, 검증 과정에서도 문제가 없었다"며 "이 대표와 조 총장의 경우는 워낙 (경쟁 후보들과) 점수 차이가 많이 났다"고 말했다.

 

서울 노원병이 지역구였던 김성환 의원은 서울 노원을에 단수 공천됐다.

 

이번 선거구 획정에서 노원구의 경우 갑·을·병에서 갑·을로 변경됐다.

 

서울 서초갑은 김경영 전 서울시의원이 단수 공천됐다.

 

김 전 시의원은 국민의힘 조은희 의원과 22대 국회 입성을 놓고 경쟁한다.

 

노원갑은 2인 경선 지역으로 확정, 고용진 의원과 우원식 의원이 경선, 경기 부천갑은 김경협(선거구 변경 전 부천갑) 의원과 서영석(선거구 변경전 부천정) 의원, 유정주 비례대표 의원이 3자 경선을 벌인다.

 

탈당한 설훈 의원 지역구인 부천을에선 김기표 전 대검찰청 검찰연구관과 서진웅 전 경기도 의원의 맞대결이 펼쳐진다.

 

부천병은 김상희 의원과 이건태 민주당 당 대표 특보의 양자 경선이 치러진다.

 

임 위원장은 친문(친문재인)계 핵심 홍영표 의원이 인천 부평을에서 공천 배제된 것에 대해선 "홍영표 의원의 경우는 공관위에서 결정하기는 복잡한 문제라서 전략공관위의 전략적 판단에 맡겨보자고 해서 이관했다"며 "이관한 이상 우리는 아무 권한이 없다"고 설명했다.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연예가 화제

동영상뉴스

포토뉴스

독자기고

조용형
편집국
손준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