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해경, 무허가 불법조업 중국어선 1척 나포

입력 2024년03월03일 16시21분 이경문
트위터로 보내기카카오톡 네이버 밴드 공유

[여성종합뉴스/이경문 기자] 군산해양경찰서(서장 박경채)는 국내 해역에서 무허가 조업을 하던 100톤급 중국어선 1척을 나포했다고 3일 밝혔다.


해경에 따르면 “3일 오전 9시 16분께 전북 군산시 옥도면 어청도 남서쪽 151km 해상에서 중국어선 A호(100톤급, 단타망, 승선원 7명)이 우리 해역을 침범해 불법으로 조업한 혐의로 나포해 조사 중이다" 라고 말했다.


무허가 중국어선 A호는 한중어업협정선 내측 약 4km를 침범하여 어업 허가를 받지 아니한 상태에서 불법으로 어획물을 포획한 혐의다.


해경은 나포된 중국어선이 조업 금지구역에서 조업한 정황을 찾아 이를 근거로 현장에서 1차 조사를 벌였으며, 추가 조사를 위해 이들을 군산항 으로 압송하고 있다고 전했다.


박경채 군산해경서장은 “중국어선들의 불법행위 정황이 발견되면 반드시 책임을 물어 어족자원보호와 해상 추권 수호에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고 말했다.

3일 오전 9시 16분께 전북 군산시 옥도면 어청도 남서쪽 151km 해상에서 중국어선 A호(100톤급, 단타망,~.png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연예가 화제

동영상뉴스

포토뉴스

독자기고

조용형
편집국
손준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