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불법소각 단속 강화…올바른 폐기물 배출 요청

입력 2024년04월02일 18시22분 민일녀
트위터로 보내기카카오톡 네이버 밴드 공유


[여성종합뉴스]강화군이 쾌적한 대기환경 조성을 위해 미세먼지 민간 점검원을 운영한다.

 

미세먼지 민간 점검원은 군청 환경위생과 1명과 12개 읍·면에서 각 2명씩 총 25명으로 구성되며, 관내 생활 쓰레기와 영농 부산물 등 불법소각 단속 업무를 수행한다.

 

최근 영농철을 맞아 고춧대 등의 영농 부산물 소각 행위가 급증하고 있는 가운데, 군은 민간 점검원의 적극적인 운영을 통해 불법소각 단속을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쾌적한 대기환경 조성을 위해 군에서 시행하는 영농 부산물 파쇄 지원 사업을 통한 군민들의 올바른 폐기물 배출도 요구된다. 

 

신청을 원하는 군민은 읍․면사무소에서 해당 사업을 신청하면 농가를 방문하는 영농 부산물 파쇄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이 외 영농폐기물(폐비닐, 폐농약 용기류)은 이물질을 제거한 후, 재질별로 구분해 읍·면 공동 집하장에 배출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 “미세먼지 민간 점검원 운영을 통해 불법소각 감시를 강화함으로써 쾌적한 대기환경을 조성하겠다”며, “군민 여러분께서도 올바른 폐기물 배출 등의 실천을 통해 깨끗한 강화군 조성에 힘써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연예가 화제

동영상뉴스

포토뉴스

독자기고

조용형
편집국
손준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