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구 여성단체협의회, 이주여성과 함께 하는 목소리 특강

입력 2024년07월05일 10시15분 민일녀
트위터로 보내기카카오톡 네이버 밴드 공유

[여성종합뉴스] 인천시 남동구 여성단체협의회는 최근 남동구청에서 ‘이주여성과 함께 하는 목소리 특강’ 행사를 개최했다고 5일 밝혔다.

 

남동구 여성친화도시 공모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된 행사는 강의에 앞서 최인택 구월1동 예비군 동대장의 재능 기부로 마술 공연을 펼쳤다.

 

이어 성악가이자 손수오 단국대 외래교수의 목소리 특강과 정겨운 가곡 부르기로 순으로 진행됐다.

 

이번 행사에는 이주여성 및 사할린 어르신 등 120여 명이 참여했으며, 목소리의 중요성, 정확한 발음 구사법 배우기, 언어 전달력 및 효과적인 목 관리법 등을 배웠다.

 

또한, 우리 가곡인 ‘고향의 봄’ 등을 부르며 고향의 아름다움과 따스함을 느끼며 그리움을 달래보는 시간을 가졌다. 

 

이명숙 여성단체협의회장은 “다문화 가정 이주여성들이 우리 문화를 이해할 수 있도록 돕고 생활을 공유하는 등 한국 생활에 잘 적응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활동을 이어 나갈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남동구 여성단체협의회는 8개 단체 임원으로 구성돼 ►이주여성 폭력피해 시설에 설맞이 선물꾸러미 지원 ►이주여성과 함께하는 맨발로 걸으며 환경 보호 등의 행사를 진행해 이주여성의 한국 생활 정착을 돕고 있다.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연예가 화제

동영상뉴스

포토뉴스

독자기고

손준혁
민일녀
백수현
조용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