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독일 아헨공대와 로봇 공학 등 미래산업 육성 협력

입력 2024년04월20일 13시20분 이삼규
트위터로 보내기카카오톡 네이버 밴드 공유


[여성종합뉴스] 이민근 안산시장이 경제자유구역 지정, 기업 IR을 통한 외투기업 유치 등을 위해 독일 해외 출장 중인공식 일정 첫날 아헨공과대학교를 방문해 로봇 공학 등 미래산업 육성과 우수 기술 협력·교류를 약속했다. 

 

안산시는 19일(현지시간) 이민근 시장과 경제사절단이 독일의 MIT라고 불리는 아헨공과대학교를 방문해 미래산업 육성 및 상호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아헨공과대학교에서 진행된 협약식에서 이민근 안산시장과 울리히 뤼디거 아헨공과대학 총장이 직접 협약서에 서명했다.

 

이번 협약은 지난해 아헨공과대학교에 이 시장과 경제사절단이 방문한 이후, “우수한 기술력에 대한 협력 확대 및 전략적 발전 방향을 모색하자”라는 이 시장의 제안에 따라 양 기관이 지속적인 협의를 거쳐 최종 성사됐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 체결에 따라 로봇 공학, 산업 디지털화 및 수소 기술분야 정보 공유, 상호 인적교류 및 기업 유치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호혜적 관계를 형성해 나갈 계획이다.

 

안산시는 이번 협약 체결 이후, 시뿐만 아니라 안산사이언스밸리 내 기업·연구기관·한양대 에리카 등과도 교류·협력을 연계함으로써 글로벌 R&D 기업, 국제 연구기관 등을 유치하고 미래 첨단산업의 요충지로 조성하겠다는 포부다.

 

이민근 시장은 “세계적인 대학과 함께 미래 먹거리인 로봇 공학 등 첨단산업 분야에 걸쳐 다방면으로 협력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라며 “첨단로봇·제조 중심의 글로벌 경제자유도시로 도약할 안산시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향후 안산시 방문 의사를 밝힌 울리히 뤼디거 총장은 “이번 협약 체결로 안산시와 한층 발전된 협력관계를 기대한다”며 “안산과의 교류 범위를 넓혀갈 것”이라고 말했다.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연예가 화제

동영상뉴스

포토뉴스

독자기고

민일녀
백수현
조용형